신인그룹 STAYC(스테이씨)가 빌보드에서도 두각을 드러냈다.

STAYC(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의 첫 번째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스타 투 어 영 컬쳐)’ 타이틀곡 ‘SO BAD(소 배드)’는 11월 25일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World Digital Song Sales Chart) 21위를 차지했다.

음원 발매 직후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고, 1만 장 이상의 초동 음반 판매량을 기록하는 등 데뷔하자마자 의미 있는 성과를 써 내려가는 중인 STAYC는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에서도 순위권에 이름을 드러냈다.

STAYC는 외국인 멤버 없이 전 멤버가 한국인으로 구성됐음에도 전 세계 음악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는 등 향후 K-POP 시장을 이끌어 갈 글로벌 걸그룹으로도 성장 가능성을 밝히고 있다.

STAYC 데뷔 타이틀곡 ‘SO BAD’는 K-POP 대표 프로듀서 블랙아이드필승(최규성, 라도)과 전군이 작사, 작곡, 프로듀싱한 작품으로, 서툰 사랑의 시작이지만 자신의 마음을 숨김없이 말하는 10대의 당당한 ‘틴프레시(TEEN FRESH)’를 표현한 곡이다.

신인 걸그룹 STAYC(스테이씨)의 데뷔 앨범 초동 음반 판매량이 1만 장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19일 국내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지난 12일 발매된 STAYC(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의 첫 번째 싱글 앨범 ‘Star To A Young Culture(스타 투 어 영 컬쳐)’는 초동 판매 수량(집계 기준 11월 12일~18일) 10,295장을 기록했다. 

STAYC는 발매 첫날부터 데뷔 앨범으로 4,335장의 판매고를 올리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의 기록으로 한터차트 일간 음반랭킹에서도 3위를 차지하는 등 데뷔와 동시에 심상치 않은 행보를 보였다. 

한터차트 측은 “걸그룹이 초동 판매량에서 1만 장 이상의 기록을 달성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라며 “특히 스테이씨의 초동 기록은 2020년 발매된 걸그룹 데뷔 앨범의 초동 판매량 기록 중 1위에 해당하는 성적이다”라고 전해 놀라움을 더했다. 

STAYC는 K-POP 대표 프로듀서 블랙아이드필승(최규성, 라도)이 처음으로 자체 제작 및 프로듀싱한 걸그룹으로 지난 12일 가요계에 정식 데뷔했다.

데뷔 전부터 ‘전원 센터’ ‘전원 보컬’이 가능한 매력 맛집 그룹으로 대중의 많은 주목을 받은 STAYC는 타이틀곡 ‘SO BAD’로 발매 직후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상위권에 오르고 #스테이씨의 이름이 포털사이트 실검 순위 상위권에 줄곧 올라있는 등 독보적인 화제성을 보였다. 

이후에도 STAYC가 출연한 음악방송의 클립 조회수는 ‘뮤직뱅크’ 13만 뷰를 비롯해 매번 높은 수치를 보이며 어느 신인 그룹보다 눈에 띄는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K-POP의 새로운 계보를 잇는 신흥 그룹의 탄생을 알린 STAYC는 타이틀곡 ‘SO BAD’로 거침없는 상승세를 이어가며 계속해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걸그룹 STAYC(스테이씨)가 블랙아이드필승X전군의 프로듀싱 곡으로 가요계 도전장을 던진다.

STAYC(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는 30일 0시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첫 번째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스타 투 어 영 컬쳐)’ 트랙리스트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트랙리스트에 따르면 STAYC의 데뷔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는 타이틀곡 ‘SO BAD(소 배드)’와 수록곡 ‘LIKE THIS(라이크 디스)’ 2개 트랙으로 이뤄졌다. 트와이스의 ‘LIKEY(라이키)’, ‘FANCY(팬시)’, 청하의 ‘벌써 12시’, 환불원정대의 ‘DON’T TOUCH ME(돈 터치 미)’ 등 수많은 히트곡을 합작한 블랙아이드필승(최규성, 라도)과 전군이 2곡 모두 작사, 작곡했으며 라도가 편곡을 맡아 음악팬들의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트랙리스트 이미지 하단에는 STAYC의 새로운 단체 콘셉트 포토가 담겼다. 여섯 멤버 전원이 센터라고 해도 손색없을 만큼 우월한 비주얼은 물론, 풋풋한 틴프레시(TEEN FRESH)를 마구 발산하는 STAYC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STAYC의 첫 번째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는 오프라인 피지컬 음반으로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STAYC의 공식 향(香)을 담은 시향지가 앨범 특전으로 포함된다. 30일 오후 2시부터 각종 온라인 음반사이트를 통해 예약 구매할 수 있다. 

소속사 측은 “공식 향은 팬들이 STAYC를 조금 더 오래 기억해줬으면 좋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STAYC 고유의 ‘틴프레시’라는 단어와 잘 어울리는 향”이라며 “시향지에는 점자도 함께 포함돼있다. 오로지 청각적 요소만으로 STAYC를 접하는 시각 장애인에게도 새로운 감각인 향기를 통해 STAYC만의 색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K-POP 대표 프로듀서 블랙아이드필승의 첫 자체 제작 걸그룹 STAYC는 멤버 모두 ‘전원 센터’, ‘전원 보컬’이 가능할 만큼 비주얼·매력·실력 3박자를 모두 갖춘 하이포텐셜 루키로 주목받고 있다. 화려한 색감의 콘셉트 포토로 기대감을 끌어올린 STAYC는 앨범 발매 당일까지 다채로운 콘텐츠로 데뷔 열기를 점점 더 고조시킬 계획이다.STAYC의 첫 번째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는 오는 11월 1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블랙아이드필승의 첫 자체 제작 걸그룹 STAYC(스테이씨)의 완전체 포토가 베일을 벗었다.

STAYC(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는 29일 0시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첫 번째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스타 투 어 영 컬쳐)’ 단체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앞서 공개한 개별 콘셉트 포토를 통해 각기 다른 개성과 매력적인 비주얼을 뽐냈던 STAYC는 이번엔 6인조 완전체를 이뤄 카메라 앞에 섰다.

한 프레임에 담긴 STAYC는 마치 인형을 옮겨다 놓은 것처럼 눈부신 비주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우아하면서도 소녀의 풋풋한 틴프레시(TEEN FRESH)를 동시에 발산 중인 여섯 멤버의 완벽한 케미스트리가 데뷔를 향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K-pop 대표 프로듀서 블랙아이드필승의 첫 자체 제작 걸그룹 STAYC는 여섯 멤버 모두 ‘전원 센터’, ‘전원 보컬’이 가능할 만큼 비주얼·매력·실력 3박자를 모두 갖춘 하이포텐셜 루키로 주목받고 있다. 화려한 색감의 콘셉트 포토로 기대감을 끌어올린 STAYC는 앨범 발매 당일까지 다채로운 콘텐츠로 데뷔 열기를 점점 더 고조시킬 계획이다.

STAYC는 오는 11월 12일 오후 6시 첫 번째 싱글 ‘스타 투 어 영 컬처(Star To A Young Culture)’ 타이틀곡 ‘SO BAD(소 배드)’로 정식 데뷔한다.

히트메이커 블랙아이드필승의 첫 자체 제작 걸그룹 STAYC(스테이씨)가 본격적인 데뷔 초읽기에 돌입했다.

STAYC(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는 23일 0시 공식 SNS 계정을 통해 데뷔까지의 프로모션 콘텐츠 공개 일정이 기재된 첫 번째 싱글 ‘Star To A Young Culture(스타 투 어 영 컬쳐)’ 스케줄러 이미지를 공개했다.

스케줄러에 따르면 STAYC는 이달 26일부터 29일까지 총 4일에 걸쳐 개인 및 단체 콘셉트 포토를 오픈한다. 이후 트랙리스트와 콘셉트·앨범·안무 세 가지 버전으로 이뤄진 프리뷰 영상,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 등을 선보이며 11월 12일 오후 6시에는 데뷔 앨범과 타이틀곡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특히 스케줄러 이미지 하단에는 ‘STAYC THE 1ST SINGLE / Star To A Young Culture’라는 문구가 적혀 있어 눈길을 끈다. 이를 통해 STAYC의 그룹명이기도 한 ‘Star To A Young Culture(스타 투 어 영 컬쳐)’가 데뷔 앨범의 제목임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미지 상단에 기재한 ‘STAYC / SO BAD / 2020.11.12.6PM’이라는 문구로 타이틀곡의 제목이 ‘SO BAD(소 배드)’임을 알렸다.

STAYC는 트와이스, 청하, 에이핑크, 씨스타 등 인기 걸그룹들의 히트곡을 탄생시킨 K-POP 대표 프로듀싱팀이자, 최근 환불원정대의 첫 활동곡 ‘DON’T TOUCH ME(돈 터치 미)’를 작곡한 블랙아이드필승이 처음으로 자체 제작 및 프로듀싱을 맡은 걸그룹이다. 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까지 비주얼과 실력을 모두 갖춘 여섯 멤버로 팀을 구성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젊은 문화를 이끄는 스타가 되겠다(Star To A Young Culture)’는 당찬 포부를 담은 신예 걸그룹 STAYC는 오는 11월 12일 정식 데뷔할 예정이다.

블랙아이드필승의 첫 자체 제작 걸그룹 STAYC(스테이씨) 완전체가 모였다.

소속사 하이업(HIGH-UP)엔터테인먼트는 16일 0시 STAYC(스테이씨) 공식 SNS 및 유튜브 계정을 통해 단체 프롤로그 필름을 공개했다.

STAYC(스테이씨)는 이날 공개한 프롤로그 필름을 통해 완전체 모습을 최초 공개했다. 영상 속에는 한자리에 모인 STAYC(스테이씨) 멤버 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의 모습이 담겼다.STAYC(스테이씨)는 지난 13일부터 3일에 걸쳐 여섯 멤버의 개인 프롤로그 필름을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첫 눈도장을 찍었다. 멤버들은 입덕을 유발하는 우월한 비주얼과 신인답지 않은 독보적인 아우라를 발산하며 강렬한 인상을 남기는 데 성공했다. 

11월 정식 출격에 앞서 프롤로그 필름을 통해 멤버 소개를 모두 마친 STAYC(스테이씨)는 데뷔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STAYC(스테이씨)는 트와이스, 청하, 에이핑크, 씨스타 등 인기 걸그룹들의 히트곡을 탄생시킨 K-POP 대표 프로듀싱팀이자, 최근 환불원정대의 첫 활동곡‘DON’T TOUCH ME(돈 터치 미)’를 작곡한 블랙아이드필승이 처음으로 자체 제작 및 프로듀싱을 맡은 걸그룹이다.

‘젊은 문화를 이끄는 스타가 되겠다(Star To A Young Culture)’는 당찬 포부를 담은 신예 걸그룹 STAYC(스테이씨)는 오는 11월 12일 정식 데뷔할 예정이다.

블랙아이드필승의 첫 제작 걸그룹 하이업걸즈(가칭)가 정식 팀명 STAYC(스테이씨)로 데뷔일을 확정 짓고 본격 출격을 알렸다.

12일 소속사 하이업(HIGH-UP)엔터테인먼트는 “하이업걸즈의 정식 팀명을 STAYC(스테이씨)로 확정하였으며, 오는 11월 12일에 정식 데뷔한다”라고 밝혔다.

STAYC(스테이씨)는 트와이스, 청하, 에이핑크, 씨스타 등 인기 걸그룹들의 히트곡 다수를 배출한 K-POP 대표 프로듀싱팀이자, 최근 환불원정대의 첫 활동곡 ‘DON’T TOUCH ME(돈 터치 미)’를 작곡한 블랙아이드필승이 처음으로 자체 제작 및 프로듀싱을 맡은 걸그룹이다.지난달에는 각종 드라마에 출연하며 배우로서도 깊은 인상을 남긴 박시은을 시작으로 배수민, 윤세은까지 단 3명의 멤버만을 선공개하며 데뷔 전부터 높은 관심을 모아왔다.

STAYC(스테이씨) 라는 그룹명은 ‘Star To A Young Culture’의 약자로, ‘젊은 문화를 이끄는 스타가 되겠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과연 스테이씨가 어떤 콘셉트로 가요계에 도전장을 내밀지 귀추가 주목된다.

금일 공식 SNS 계정을 오픈하고, 팀 로고 이미지를 공개하면서 본격적인 데뷔 초읽기에 돌입한 스테이씨는 데뷔일까지 다양한 프로모션 티저 콘텐츠를 공개하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일 예정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STAYC(스테이씨) 가 아직 데뷔 전임에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보내주셔서 감사하다. 멤버들은 현재 더욱 멋진 모습으로 인사드리기 위해 데뷔 준비에 구슬땀을 흘리는 중”이라며 “아직 베일에 가려진 STAYC(스테이씨) 멤버들의 프로필도 곧 공개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스테이씨는 오는 11월 12일 데뷔한다.